마그레브

Title [기사] 프랑스, 10代 '외로운 늑대' 급증에 비명
Writer 로컬리티센터 Date 16-09-13 10:17 Read 1,923

본문

 

노트르담 성당 테러 모의범 등 10代 청소년이 낀 경우 많아져
11일에도 파리 거주 15세 소년, IS지시로 흉기테러 계획하다 잡혀
"성인보다 과격하고 충동적인데 당국의 감시는 덜해 더 위험"

 


 지난해부터 극단주의 무장세력 이슬람국가(IS)의 테러에 시달리고 있는 프랑스에서 10대 청소년 테러 용의자들이 잇달아 검거되고 있다.

12일(현지 시각) AFP통신 등에 따르면 프랑스 경찰은 지난 11일 공공장소에서 시민들을 상대로 흉기 테러를 계획한 혐의로 파리에 거주하는 15세 소년 1명을 검거했다. 이 소년은 이미 프랑스 정보 당국의 감시를 받으며 올해 4월부터 가택 연금 중이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그는 IS의 프랑스인 조직원인 '라시드 카심'과 모바일 메신저 텔레그램으로 연락을 주고받았다고 한다. 정부 관계자는 "소년이 곧 공격을 저지를 수 있다는 판단에 따라 체포했다"며 "그가 카심과 연락을 주고받은 정황으로 볼 때 시리아에서 지령을 받아 테러를 준비했던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40ca88f6c399a1bd33533d5a1fd34588_1473729


지난 8일 파리 최대 관광지 노트르담 대성당 인근에 가스통이 가득 담긴 차량을 둔 채 도주하고, 리옹 기차역에서 테러를 벌이려고도 한 혐의로 체포된 여성 3명 중 한 명은 10대인 이네스 마다니(19)였다. 여성 3명 중 1명의 딸인 15세 소녀도 현재 프랑스 경찰에 체포된 상태다. 앞서 7월 프랑스 서북부 소도시 '생테티엔 뒤 루브레'에서 미사를 집전 중이던 자크 아멜(86) 신부를 살해한 범인도 아델 케르미슈(19)와 압델 말리크 나빌 프티장(19) 등 청소년 2명이었다.


프랑스 매체들은 "성인보다 더 과격하고 충동적인 10대들이 IS에 심취해 테러에 나서고 있다"며 "청소년은 성인보다 당국의 감시에서 상대적으로 자유롭기 때문에 훨씬 더 심각하고 잔인한 테러를 벌일 가능성이 있다"고 우려했다. 일간 르몽드는 "라시드 카심이 이네스 등 여성들과 접촉했고, 성당 테러도 선동했다"며 "그는 '여성들이여, 누이들이여, 공격하라' 등의 메시지로 선동하는데, 10대들이 실제로 여기에 넘어가고 있다"고 보도했다.

프랑스 정부는 극단주의 성향의 인물을 대거 감시망에 올려놓는 등 IS의 테러 시도를 막기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여기에는 IS의 선동에 넘어가 '외로운 늑대(자생적 테러리스트)' 대열에 합류한 10대 청소년도 다수 포함돼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마뉘엘 발스 프랑스 총리는 이날 라디오방송 '유럽1' 인터뷰에서 "프랑스에서 극단주의에 물들어 있는 것으로 의심되는 인물이 1만5000명 정도 된다"며 "이들 중 1350명은 수사 대상이고, 293명은 테러 조직과 연관돼 있다는 구체적인 혐의를 받고 있다"고 말했다. 지난해까지 집계된 급진주의자는 1만여 명 정도였는데, 1.5배로 늘어났다는 것이다. 또 프랑스 국적자 700명이 시리아·이라크 등지에서 테러리스트로 활동하고 있으며, 이 중 275명은 여성이고, 수십 명은 미성년자로 파악되고 있다. 

 

프랑스는 지난해 11월 130명이 사망한 파리 테러 이후 지속적으로 테러 위협에 노출돼 있었다. 정부는 국가 비상사태를 계속해 연장하며 공공장소 검문검색을 강화하고 대테러작전을 펼쳤지만, 곳곳에서 공격을 시도하는 '외로운 늑대'들을 막는 데는 어려움이 있었다. 86명이 사망한 니스 '트럭 테러'에 이어 미사를 집전 중이던 신부가 살해당하는 '성당 테러'까지 발생하자 정치권과 언론에서 "정부의 정보력에 문제가 있는 것 아니냐"는 책임론도 나왔다.


발스 총리는 "매일 정보 당국과 경찰이 테러범들을 쫓고 있지만 추적에 적발되지 않은 계획이 존재할 수 있다"며 "새로운 공격이 벌어져 무고한 희생자가 발생할 수도 있다"고 했다.


 

 

 

최연진 기자 


2016/09/13 09:53 조선일보 "프랑스, 10代 '외로운 늑대' 급증에 비명" 원문 스크랩


해당 기사의 저작권 및 모든 권한은 전적으로  조선일보에 음을 밝힙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마그레브 목록

게시물 검색
Total 266건 9 페이지
마그레브 목록
No Title Author Date Read
146 [기사] 알제리 OPEC 회의…원유 생산량 감축 합의 로컬리티센터 10-06 1455
145 [기사] 현대로템, 튀니지 전동차 사업 따내…2천억 규모 로컬리티센터 09-30 1738
144 [기사] OPEC 원유 생산량 감축 합의…11월 빈 회의서 확정 로컬리티센터 09-30 1525
143 [기사] 삼성물산, 알제리 6600억원 화력공사 재개 로컬리티센터 09-30 1772
142 [기사] 알제리는 예행연습 빈회담이 본게임 "유가 달라질 것은 없다" 로컬리티센터 09-27 1566
141 [기사] 佛 대통령, 친佛 반독립의 알제리 부역자에 대한 佛의 '배심' 사과 로컬리티센터 09-26 1706
140 [기사] 모로코 마라케시에 세계엔지니어 모인다 로컬리티센터 09-26 1773
139 [기사] 산림청, 제3차 한-튀니지 산림협력위원회 개최 로컬리티센터 09-23 1888
138 [기사] 알제리 OPEC 회동 '공식회의' 될 수 있다…합의 기대↑ 로컬리티센터 09-23 1839
137 [기사] 프랑스, 2020년부터 일회용 플라스틱 식기 전면금지 로컬리티센터 09-22 1796
136 [기사] 알제리 비관세 장벽 및 외환통제 강화 로컬리티센터 09-19 1773
열람중 [기사] 프랑스, 10代 '외로운 늑대' 급증에 비명 로컬리티센터 09-13 1924
134 [기사] 달라이 라마 프랑스 방문…중국 보복 우려에 지도자 면담 없어 로컬리티센터 09-13 1844
133 [기사] 프랑스 대선 앞두고 소득세·법인세 인하…가구당 25만원 혜택 로컬리티센터 09-12 1461
132 [기사] 튀니지 국방 "리비아 IS 대원 중 튀니지인 1000명" 로컬리티센터 09-09 1709
경기도 용인시 처인구 모현면 외대로 81 한국외국어대학교 글로벌캠퍼스 교양관 213-1호
031-330-4593~4 / localitycenter@hufs.ac.kr
Copyright (c) 2024 한국외국어대학교 로컬리티 사업단. All rights reserved.